달서으뜸 스승상 시상 및 진학장학금 전달

입력
[2020-05-21]

장성초 오원석, 상인중 김영호, 경원고 이지나 교사


(재)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이사장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14일 달서구청 회의실에서 초·중·고 우수교사 3명에게 달서으뜸 스승상을 시상하고, 2020년 대입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진학장학생 11명(수능분야 5명, 내신분야 6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올해 으뜸스승상 초등분야에 선정된 장성초 오원석 교사는 남부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 위탁학교 운영으로 창의 융합 미래 인재 육성에 힘쓰고, 배움 중심의 학교 문화 조성과 수업 컨설팅을 통한 수업전문가 역량 함양, 학교폭력 없는 행복한 학교, 청렴한 학교 문화를 조성한 공로를 높이 인정받았다.
상인중학교 김영호 교사는 학교 부적응및 위기 학생들에게 다양한 대안 교육으로 학습 의욕 증진 및 학교 적응력 회복에 힘쓰고, 멘토링 활동과 지역특화 진로체험 프로그램 등 각종 체험학습을 통해 학생들이 학교에 적응할 수 있도록 했다.
경원고등학교 이지나 교사는 고교 학점제 기반 조성을 위한 시 교육청 매뉴얼 제작,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 및 고교 학점제 현장 지원단 활동, 고교 교육력 제고 사업 성과분석 연구회 활동 및 자료집을 발간했으며, 특색 있는 교육활동과 학생 주도 진로 탐색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한 공로를 높이 인정받았다.
특히, 금년 달서으뜸스승상 시상금 중 일부를 학생 장학금으로 사용해 달라며 재단에 후원해 제자사랑의 따뜻한 귀감이 됐다.
으뜸스승에게는 상패와 시상금 200만 원이 전달되고, 진학 장학생에게는 타장학금 수혜금액을 제외하고 1인 최대 230만 원을 지급해 총 2,100여만 원을 지급한다.
달서으뜸스승상은 미래 인재육성과 우리지역 교육발전에 기여한 교사를 발굴·시상함으로써 올바른 스승상을 정립하고 교사의 사기진작, 스승을 존경하는 사회 풍토 조성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에 선발된 진학장학생 11명은 달서구 지역주민의 자녀로서 2020년 대학입학생 중 성적이 우수하고 타의 귀감이 되는 학생을 선발했다.
(재)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은 달서구청 출연금과 지역주민의 후원금으로 조성된 기금의 이자수익금으로 2009년부터 현재까지 총 26명의 으뜸스승상을 시상했고, 진학 장학생, 희망 장학생, 성적우수 장학생, 특기 장학생으로 635명의 학생들에게 8억 8,000여만 원, 교육경쟁력 강화사업으로 토요학습프로그램 지원사업비 25개학교에 1억 2,560만 원을 지급하는 등 장학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자료제공: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