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등 위기상황 저소득 가구 ‘긴급복지지원제도’ 신청하세요~

입력
[2020-03-26]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로 인한 주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현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13억 7,000만 원을 투입해 한시적 긴급복지지원제도를 운영한다.
한시적 긴급복지지원대상자 지원기준은 기준 중위소득 75%이하(1인 1,317,896원, 4인 3,561,881원) / 재산 1억 3,600만 원 이하(금융재산 500만 원 이하)이며, 생계비 지원금액은 1인 454,900원, 4인 1,230,000원 / 의료비 지원금액은 300만 원 이내이다.
긴급복지지원법 제3조2항에 따라 기초생활보장법, 의료급여법, 사회복지사업법 등 타 법에 의해 동일한 내용의 구호·보호 또는 지원을 받고 있는 경우에는 지원이 불가하다. 신청방법은 읍·면사무소 방문하여 접수하면 된다.
고령군은 “‘코로나19’바이러스 여파로 나라경제가 힘들어지고 그 강도는 2018년 금융위기를 이미 넘어섰고, 1997년 외환위기에 버금가고 있어,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모든 수단과 자원을 총동원해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고 했다.        

<자료재공:고령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