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간의 자원봉사로 만드는 보람찬 겨울방학!

입력
[2020-01-09]

‘겨울방학 청소년 작심삼일 자원봉사’ 운영


달서구는 1월 7~9일까지 3일간 달서구청 2층 대강당에서 청소년 240명을 대상으로 ‘겨울방학 청소년 작심삼일(1년 365일 자원봉사를 위한 새로운 마음을 다짐하는 의미) 자원봉사’를 운영했다.
이번 활동은 청소년들이 겨울방학 동안 올바른 자원봉사 가치관과 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다양한 자원봉사의 기회를 마련해 봉사를 처음 시작하는 학생들이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는 청소년 위주의 봉사 프로그램이다.
 봉사활동은 1월 7~9일까지 총 3일 동안 매일 다른 내용으로 운영됐으며 중·고등학생 240명(1일 1기수 80명씩)이 참여했다.
첫째 날(7일)은 자원봉사 기초교육과 함께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해 알아보고, 토론을 통해 미세먼지 줄이기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실천 캠페인까지 나섰다. 둘째 날(8일)은 자원봉사관련 영상을 시청 후, 환경오염의 심각성을 느끼고 리사이클링 체험을 통해 환경의 소중함을 배우고 실천하는 시간을 가졌다.
셋째 날(9일)은 휠체어와 안대를 이용해 장애인과 장애인 활동보조자의 역할을 체험하며, 장애인의 불편함을 직접 경험하고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 장애인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없애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달서구를 이끌어갈 청소년들이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바람직한 가치관을 형성하고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자발적인 봉사 참여 분위기가 확산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봉사활동 프로그램 운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달서구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