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동산병원과 W병원, 절단 환자 진료체계 구축 위해 손 맞잡아

입력
[2019-10-04]

계명대 동산병원과 W병원이 지역사회 절단 환자 진료체계 구축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동산병원과 W병원은 지난달 24일 동산병원 중회의실에서 지역사회 절단 환자 진료체계의 개선으로 환자의 예후 및 생존율 증가에 이바지하고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절단 환자의 신속한 이송과 치료에 대한 역할 분담 및 전원체계 구축 ▲절단 외상 관련 의학정보와 기술 상호 교류 ▲지역 내 외상 관련 질 관리를 위한 상호 정보 제공 ▲기타 절단 환자를 위한 상호 필요성이 인정되는 사업 등에 대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동산병원은 절단 환자 의뢰 시, W병원과 환자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다학제 협진을 통해 절단환자의 생존율을 높이며 W병원과의 비상연락체계(핫라인)을 구축할 예정이다.
<자료제공:게명대학교 동산의료원>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