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병원-수협재단 어업인 의료지원 협약 체결

입력
[2019-09-25]

지난 23일 경북대병원에서 경북대병원(원장 정호영)과 수협재단(이사장 임준택)이 ‘어업인 건강증진을 위한 의료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어업인의 의료지원 협력체계를 구축해 어촌지역사회 유지·발전과 어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그 시작으로 경북대병원은 올해 11월 경북지역 어촌을 대상으로 의료지원을 하여 어촌지역민의 건강안전망 구축을 위한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경북대병원은 2012년부터 경북지역 농촌 의료접근성 개선을 위하여 노력해왔으며, 이번 수협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농촌에서 더 나아가 어촌지역의 보건의료 향상에 기여해 나갈 예정이다.
정호영 원장은 “어촌지역의 의료접근성 향상을 위하여 경북대병원이 앞장서겠으며, 어업인의 건강증진 및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의료서비스 지원체계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자료제공:경북대학교병원>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