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나눔 문화 확산 ‘장기기증 등록 홍보 캠페인’ 실시

입력
[2019-09-18]

고령군 보건소는 지난 9일 대가야시장 일원에서 ‘장기기증의 날’ 및 ‘생명 나눔 주간’을 맞아 지역 내 협력기관과 생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하여 장기기증 등록 홍보 캠페인을 전개했다.
특히 리플릿 배부, 홍보물품을 제공하며 장기 및 인체조직 기증에 대한 두려움을 해소하고, 장기기증에 대해 오해하고 있는 주민들에게는 올바른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생명나눔 문화를 확산시켰다.
한편 장기기증 희망등록은 다른 사람의 장기 기능 회복을 위해 자신의 특정한 장기를 대가없이 기증하겠다는 의사 표시이다.
실제 기증은 희망 등록자가 뇌사상태 또는 사망 시 배우자-직계비속-직계존속-형제자매순으로 1인의 동의가 있어야 기증이 이루어진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생명나눔 문화가 확산 되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장기 및 인체조직기증의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생명나눔을 실천하는 고령군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고령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