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피해 최소화 위해 성주전통시장 쿨링포그 시설 설치완료

입력
[2019-07-18]

성주군은 기후변화에 따른 여름철 폭염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지난 15일 성주전통시장 입구에 5,0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쿨링포그 설치공사를 완료했다.
쿨링포그시스템은 정수 처리한 물을 특수 노즐을 통해 빗방울의 1,000만 분의 1 크기의 인공 안개로 분사하는 것으로, 더운 공기와 만나 기화하면서 주변 온도를 3~5℃ 가량 낮출뿐만 아니라 공기 중의 미세먼지와 오존 발생을 줄여 대기를 깨끗하게 만드는 효과도 있으며, 물입자가 작아 피부와 옷에 달라 붙어도 바로 증발한다.
폭염에 취약한 성주전통시장은 평소 인파가 많이 붐비는 곳으로 이번 쿨링포그 설치로 폭염 및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크며, 쾌적한 쇼핑환경 제공을 통해 성주전통시장 활성화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병환 군수는 “여름철 무더위 퇴치를 위한 쿨링포그 설치로 성주전통시장을 찾는 군민과 방문객들이 시원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완료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성주군은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안전건설과를 중심으로 T/F팀을 구성·운영 중에 있으며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료제공:성주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