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달성군지회 6·25전쟁 당시 음식재현 시식회 및 사진전 개최

입력
[2019-06-27]

한국자유총연맹 달성군지회는 6월 25일 오전 화원읍 화원삼거리에서 지역 주민들에게 6·25전쟁 당시 음식 시식회와 전쟁 사진전을 개최했다.
이 행사는 매년 6·25 기념일에 전쟁 당시 음식인 주먹밥과 보리떡을 주민들과 함께 나누어 먹고 전쟁 사진전을 보는 행사다. 전쟁 당시의 처절했던 참상과 국난 극복을 위해 모두가 혼연일체가 됐던 역사적 교훈을 기억 하자는 취지로 개최됐다.
곽진섭 회장은 “주먹밥과 보리떡을 함께 나누며 오늘날 우리 국민이 자유를 누릴 수 있도록 희생하신 6·25 참전용사들의 값진 희생과 숭고한 정신을 잠시나마 생각하고, 감사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 달성군지회는 국가 안보를 위해 매년 북한이탈 주민대상 안보견학, 안보강연회 등을 실시하고 북한이탈주민들에게 사랑의 김장나누기, 6·25참전유공자 효도잔치 등 국가 안보를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한국자유총연맹 달성군지회>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