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은 호국보훈의 달 대가야읍 “국가유공자들의 헌신 잊지 않겠습니다”

입력
[2019-06-07]

대가야읍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유공자의 집을 방문하고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과 관련하여 6·25참전유공자, 전상군경, 공상군경, 무공수훈자 등 총 64가구에 직접 명패를 달아드렸다.
명패는 가로 8.5㎝, 세로 18.5㎝로 태극기의 태극, 호국보훈을 상징하는 불꽃, 하늘을 공경하는 민족정신을 상징하는 건(乾)괘를 사해 훈장으로 표현했다.
이경근 읍장을 비롯한 대가야읍사무소 직원들이 국가유공자가 원하는 위치에 직접 명패를 달아드렸으며 아울러 위문품 전달 및 군정 시책 홍보도 함께 진행했다.
특히 저소득 국가유공자 분들께는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일상생활 상담 및 생활에 필요한 정보도 함께 제공했다.
이번 방문은 국가유공자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존경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한 것으로 지역사회에서 사회적 예우를 높이고 자긍심 고취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경근 대가야읍장은 “오늘을 있게 한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에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며 “보훈의 가치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자료제공:고령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