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생활개선 고령군연합회, 할매·할배의 날 기념행사 개최

입력
[2019-05-23]

한국생활개선 고령군연합회는 지난 17일(금) 가얏고마을에서 생활개선회원들이 지역의 어르신들과 이진희 한국생활개선경상북도 연합회장 및 유관기관단체장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할매·할배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어른을 공경하는 전통 미덕을 함양하고 경로효친 사상의 의미를 되새기며, 세대 간 소통의 장을 마련 조부모님이 지닌 삶의 지혜를 배워 가족공동체 기능을 회복하기 위한 행복한 농촌가정육성 프로젝트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곽용환 군수는 축사에서 “어르신들의 보살핌과 노고에 감사함을 담아 마련한 이번 기념행사가 더 크고 행복한 고령을 만드는 기반이 되리라 믿으며, 앞으로도 생활개선회가 우리군에 활력을 부여하고, 서로 돕고 믿고 살 수 있는 고령을 만드는데 주역으로 활동해주길 바란다”며 격려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생활개선회는 수년간 행복한 농촌가정을 육성하기 위하여 할매할배의 날 기념행사 뿐 아니라 부부교육, 생활교육, 다문화회원과 함께하는 교육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한국생활개선 고령군연합회>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