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 중 휴대폰 사용, 과속 운전 안돼요~

입력
[2019-04-25]

대구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운전 캠페인 실시


대구시는 4월 22일(월)부터 4일간 주유소 이용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Vision 330 시즌2)’ 특별대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캠페인을 실시한다.
지난 3년간(’16년~’18년)교통법규 위반별 교통사고 사망자 현황을 살펴보면, 대부분의 교통사망사고는 운전자의 안전의식 부족으로 인해 발생했다. 교통사망사고 감소를 위해서는 운전자의 교통안전의식을 개선하기 위한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된다.
이에 따라 대구시는 운전자들의 교통안전의식을 고취하고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특별대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4월 22~25일까지 대구지방경찰청, 대구녹색어머니회, 대구      주유소협회와 함께 지역 내 주유소를 방문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교통안전 용품을 배부하면서 운전 중 휴대폰 사용 및 과속운행 금지 등 교통안전을 당부하는 캠페인 활동을 전개한다.
캠페인은 교통사고 발생 빈도가 높은 오후 4~6시까지며,  지역 내에서 차량 출입이 가장 많은 주유소 4개소(패밀리, 광명, 한대동부, 수성셀프)를 선정했다.
또한, 이번 주유소 교통안전 캠페인 활동 외에도 △위생·민방위·운수업체 교육 △버스·택시 등 운수종사자 대상 현장체험 안전 교육 △여객 및 화물운수종사자 2만 8,000여 명(연간)대상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운행 수칙 준수를 위한 교육 등을 실시 할 예정이며, 주요 거리에 교통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현수막 또는 포스터를 게시하는 등 시민들이 교통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도록 여러 가지 노력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대구시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