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고의 명품 우곡수박 첫 출하!

입력
[2019-04-19]

전국 최고의 맛을 자랑하는, 명품 수박의 고장 우곡에서 15일(월) 수박이 첫 출하되었다.
이번 첫 출하의 주인공은 고령군 우곡면에서 하우스 수박을 가장 많이 재배하는 봉산1리 박해동(58세)씨이며 금번에 출하하는 수박은 봉산1리 476번지를 포함한 3필지(1,700평) 하우스 15동이며, 평균 7㎏ 정도의 수박 8,000개를 서울 농산물 공판장을 통해 kg당 2,500원에 경락될 예정이다.
지난해보다 15일 정도 빠르게 출하되었는데, 이는 시기적절한 강수량과 일조량이 큰 역할을 하였으며 당도가 높은 우곡 수박의 출하라는 만족스러운 결과를 낳았다.
이번에 첫 출하된 수박은 작년 12월 3일 정식한 스피드 품종으로 가격 및 수확량은 지난해보다 소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곡면 수박 총 재배면적은 175호 142㏊로 지난해보다 조금 감소했으며, 총 조수익은 120억 원 정도로 예상하고 있다.                              

<자료제공:고령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