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기해년 정월대보름 달맞이 문화제 행사

입력
[2019-02-14]

달서구와 달성군 지역 곳곳에 2019년 기해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달맞이 문화제 행사를 가진다.
달서구와 달성군은 오는 19일 각각 월광수변공원과 달성군민운동장에서 기해년 황금돼지의 해 정월대보름 행사를 펼칠 예정이다.
먼저 달서구는 구민의 무사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는 제15회 달배달맞이 축제를 월광수변공원에서 구민과 자원봉사자들이 만들어가는 구민화합축제의 장으로 진행한다. 이날 축제엔 민속놀이마당과 체험마당 등 다양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함께 달집태우기, 소원지 작성, 먹거리 장터 등 지역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로 꾸며지며, 오후 3시부터 풍성하게 채워진다.
또, 달성군에선 논공읍 달성군민운동장에서 지역민의 안녕과 평안을 기원하는 정월대보름 달맞이 문화제 행사를 가지게 된다. 오후 3시부터 열리는 이날 행사는 기원제를 시작으로 초청가수(신유, 지원이)의 축하공연과 함께 달집태우기와 불꽃놀이 등 화려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로 열린다.
특히, 거대한 달집태우기와 함께 불꽃놀이가 10여 분간 펼쳐져 정월대보름 밤하늘을 수놓으며, 행사를 찾은 지역민들에게 화려한 축제의 향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감삼동에선 감삼동 마을 대동제가 감삼동 수림원에서 이날 함께 열릴 예정이다.
감삼동 대동제는 동민들의 평안과 소원성취를 기원하며 매년 정월대보름에 열리고 있으며, 전통적으로 전승되어 온 예법에 따라 엄숙히 진행된다. 또, 대동제를 지낸 마을 주민들은 故(고) 혜산 조경제 선생님이 마련한 소금복단지에 차례로 소원을 빌기도 한다.
소금단지 기원행사는 자신을 녹여 세상의 맛을 내는 소금처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봉사와 희생정신, 빛과 소금처럼 세상을 아름답고 밝게 비추자는 동민들의 바람을 올해도 담을 예정이다.
2019년 황금돼지의 해! 지역에서 펼쳐질 다채로운 정월대보름 행사에 지역민들이 많이 참여하셔서 지역의 발전과 가족의 건강과 행운을 빌어보시길 바란다.
<취재:푸른방송 보도팀>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