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치 폐자전거를 사랑의 쌩쌩자전거로!

입력
[2019-01-31]
방치자전거 수리하여 종합사회복지관 등에 기증

달서구는 버려진 폐자전거 중 사용가능한 자전거 35대를 종합사회복지관과 저소득층에 지난 24일 기증해 자전거 이용 활성화와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했다.
달서구는 지난해 자전거 보관대 및 공공장소 등에 무단 방치된 자전거 176대를 수거해 수리 불가능한 자전거는 부품 등으로 활용하고, 이중 사용 가능한 자전거 35대는 수리해 상인종합사회복지관 등 4개 기관과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저소득층에 전달했다. 
한편, 달서구는 지난 3년간 공공장소에 무단으로 버려진 방치자전거 419대를 수거하고, 이 중 수리 완료된 자전거 155대를 종합사회복지관 등에 기증해 생활환경 개선과 나눔문화 확산의 1석 3조 효과를 거두어 왔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자전거가 무단으로 방치되는 일이 잦아 수거 및 처리비용이 만만치 않은데 수리 완료한 자전거를 복지관 등에 기증하여 나눔문화 확산과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달서구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