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프윙스 줄넘기클럽 사랑의 라면 기탁

입력
[2019-01-10]



점프윙스 줄넘기클럽 아이들 50여 명이 고사리손으로 십시일반 모은 라면 10박스(15만 원 상당)을 지난 4일 달성군에 기탁했다. 
안수빈 관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생활이 어려운 우리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희망하며, 어린이들에게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하는 마음을 행동으로 옮기는 힘을 길러주고 싶어 기부를 하게 되었다.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좋은 일이 있으면 아이들과 함께 동참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문오 군수는 “나눔에 참여한 점프윙스 줄넘기클럽 아이들과 안수빈 관장님께 감사드린다. 아이들의 실천이 자극제가 되어 더욱 많은 사람들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관심을 가져 주셨으면 좋겠다. 기부해 주신 라면은 아이들의 따뜻한 마음과 함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점프윙스 줄넘기클럽 아이들이 함께 모은 라면은 달성복지재단을 통해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자료제공:달성군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