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어르신! 나 혼자서도 행복해요!

입력
[2018-12-06]

달서구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 문 열어


달서구는 지난 30일 오전 11시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 내 평생학습실에서 지역 어르신 및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문을 열었다.
최근 급격한 고령화와 독거노인 수 증가로 남성 독거노인들은 식사와 가사문제 등 일상생활 능력부족, 가족, 이웃 간 소통부족 등 사회적 관계 축소에 따른 심리적 소외감, 외로움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달서구는 고령화 문제 극복과 독거노인 복지증진을 위해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의 후원으로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 내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를 설치, 문을 열게 됐다. 
지난 달 12일 달서구와 (재)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및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과 업무협약 체결 후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 별관 1층 내 100.5㎡ 규모의 공간을 확보, 교육실과 요리실로 리모델링했다.
앞으로 센터에서는 독거노인들을 대상으로 운동교실, 스마트폰 활용교육, 홈케어교육, 요리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달서구 관계자는 “이웃과 단절된 남성 독거노인들이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사회 속에서 건강하고 행복한 노년생활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고 복지사각지대 해소에도 선도적인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료제공:달서구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