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행복주치의, 치과병원 참여 확대

입력
[2018-10-25]

달서구-치과병원 건강 공동체를 위한 의료협약


달서구는 지난 17일 오후 1시 구청 5층 회의실에서 5개 치과병원과 함께하는 ‘우리동네 행복주치의사업’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우리동네 행복주치의사업’은 2008년 2월부터 의료서비스가 필요한 저소득취약계층의 건강증진을 위해 추진하고 있으며, 2018년 10월 현재 99개의 병원에서 총 4,005명(환가액 3억 159만 9천 원)의 대상자에게 수술 및 진료지원 등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경제적, 심리적 부담을 경감시키고 활기찬 생활을 돕고 있다. 이번 협약은 계속 증가하고 있는 치과진료에 대한 취약계층의 욕구에 부응하기 위해 치과병원을 추가로 발굴하였으며, 막대한 진료비 부담을 감당하기 어려운 저소득취약계층에게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맞춤형 치과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자료제공:달서구청>



푸른신문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