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다중이용 식중독 발생 취약 위생업소 지도·점검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오는 29일까지 가을철 식중독 발생 취약 다중이용 위생업소에 대해 식중독발생 등 각종 식품안전사고 예방 및 위생수준 향상을 위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백화점, 대형마트, 예식장, 뷔페업소, 출장조리업체 등 식품접객업 169개소에 대해 달서구청 위생과 단속팀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을 활용해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자료제공:달서구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