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대표 축제 ‘대구컬러풀페스티벌’

오는 7월 9(토)·10일(일) 양일간 국채보상로 일원 개최

2019대구컬러풀페스티벌

지역 대표 글로벌 축제 대구컬러풀페스티벌이 3년 만에 대면 행사로 개최된다,
오는 7월 9일(토)과 10일(일) 양일간 국채보상로(중앙네거리~종각네거리) 일원에서 시민들과 함께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이 일상 회복을 공감할 수 있도록 ‘축제의 귀환-컬러풀 이즈 백’을 주제로 더욱더 다채롭고 진행된다.
3년 만에 대면 행사로 열리는 만큼 무더위와 우천에 맞서 정상 개최를 목표로 오히려 땀에 젖고, 물에 젖는 열정의 웨트 페스티벌(WET Fes
tival)로 추진된다.
또한 올해 축제 키워드는 다시 대구, 거리예술, 일상 회복, 축제의 귀환, 친환경 퍼레이드로 축제장 일대는 시민들을 위한 거리 공연장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대구문화재단은 이번 2022 대구컬러풀페스티벌이 예년보다 더욱더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그리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느라 지친 우리 모두의 꿈과 흥을 마음껏 분출하는 화려한 일상의 하루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지난 5월 2일부터는 프로그램별 참가 신청서를 대구컬러풀페스티벌 공식 누리집을 통해 접수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대구문화재단 또는 대구컬러풀페스티벌 공식 누리집을 확인하면 된다.

유진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