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무료예방접종 14일부터 대상자별 순차적 실시

어린이, 임신부, 만 65세 이상 어르신 등 72만 3,000여 명 대상
안전한 예방접종 위해 대상자별 접종기간 준수 당부

대구시는 9월 14일(화)부터 생후 6개월~만 13세 어린이, 임신부, 만 65세 이상 어르신 등 72만3천여 명을 대상으로 독감 무료예방접종을 시행하며, 지역 내 병·의원 1,222개소를 위탁의료기관으로 지정했다.
올해는 진행 중인 코로나19 예방접종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감안해 대상자별로 시작 시점을 분리해 순차적으로 접종할 계획이다.
2회 접종 대상 어린이(생후 6개월~만 8세)와 임신부는 9월 14일(화)부터, 1회 접종 대상 어린이(생후 6개월~만 13세)는 10월 14일(목)부터 접종을 시작한다. 또한 만 7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12일(화)부터, 만 70~74세는 10월 18일(월)부터, 만 65~69세는 10월 21일(목)부터 내년 2월 말까지 접종이 가능하며, 주민등록상 거주지와 관계없이 전국 위탁 의료기관에서 무료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이 밖에 대구시민에 한해 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기존 1~3급)과 사회복지시설 생활자는 10월 25일(월)부터 무료접종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관할 보건소에 문의하면 된다.
예방접종 위탁의료기관 현황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https://nip.kdca.go.kr)이나 예방접종도우미 앱에서 조회 가능하고, 사전예약을 하거나 의료기관 방문을 통해 예약·접종이 가능하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에 따라 의료기관별로 접종가능 인원이 제한되니, 방문 전 의료기관에 접종가능 여부를 확인해야 하며 신분증 등 지참이 필요하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과 독감 예방접종이 동시에 시행되는 만큼 안전한 접종을 위해 반드시 대상자별로 구분한 접종 일정을 지켜주실 것”을 당부했다.
<자료제공:대구시청>